<쿡앤셰프 / 와인뉴스> 페르노리카 코리아, 샤르도네의 섬세한 풍미를 담은 ‘페리에 주에 블랑 드 블랑’ 출시

조용수 기자 / 기사승인 : 2022-05-03 11:01:14
  • -
  • +
  • 인쇄
- 최고급 샤르도네 포도원에서 탄생한 페리에 주에 ‘블랑 드 블랑’

[Cook&Chef=조용수 기자] 페르노리카 코리아(Pernod Ricard Korea)는 자연을 예술로 승화한 샴페인 브랜드 ‘페리에 주에(Perrier-Jouët)’의 최상급 샤르도네 100%로 빚어 매혹적인 향과 뛰어난 풍미를 자랑하는 ‘페리에 주에 블랑 드 블랑(Perrier-Jouët Blanc de Blancs)’과 ‘페리에 주에 벨 에포크 블랑 드 블랑 2012 빈티지’를 출시한다.

페리에 주에는 1811년 설립 이래 샤르도네를 주력품종으로 섬세한 플로럴 아로마를 표현하는 샴페인을 선보여 왔다. 양이 아닌 품질을 중요시하는 샴페인 하우스 페리에 주에는 통상적인 숙성규정의 두 배에 달하는 최소 3년의 숙성기간을 거친다.

페리에 주에 샤르도네의 순수성을 보여주는 결정체라 할 수 있는 ‘페리에 주에 블랑 드 블랑’은 논빈티지 뀌베(Cuvée)로, 청포도 품종 중 고급 품종인 샤르도네(Chardonnay) 만으로 만들어 경쾌하고 프레시한 아침이슬과 같은 풍미를 선사한다. 이는 피노 누아, 샤르도네, 피노 므뉘에가 블렌딩 된 일반적인 샴페인보다 훨씬 섬세하고 독창적이라, 하이엔드 레스토랑의 쉐프들과 소믈리에들이 기다려온 제품이다.

‘페리에 주에 블랑 드 블랑’은 섬세하고 경쾌한 버블은 물론이며, 아카시아, 엘더베리 등 매혹적이고 향기로운 플로럴 아로마에 크리스피한 시트러스 향이 자연스럽게 어우러지며, 놀라울 정도로 매끄럽고 부드러운 마무리로 신선함이 오래 지속되는 것이 특징이다. 우아하면서도 생동감이 넘치는 제품으로 고급스러운 풍미가 특징이다.

‘페리에 주에 블랑 드 블랑’과 더불어 새롭게 선보이는 ‘페리에 주에 벨에포크 블랑 드 블랑 2012’ 역시 최상급 샤르도네 100%로 빚어 진귀하고 희소한 순수 예술작품과 같아 샴페인 계의 옐로우 다이아몬드라 불린다. 특히 ‘페리에 주에 벨에포크 블랑 드 블랑 2012’는 페리에 주에의 빈티지 뀌베 중에서도 가장 플로럴하고 우아하며, 페리에 주에의 예술성과 명품 샤르도네의 순수성을 보여주는 결정체라 할 수 있다. 아카시아, 라일락, 엘더베리와 산딸기꽃 등 매혹적이고 압도적인 플로럴 아로마를 느낄 수 있으며, 꿀, 레몬향, 절인 배와 바닐라, 헤이즐넛, 브리오슈의 복합적인 풍미가 입 안을 새틴처럼 부드럽게 감싸며 길고 우아한 여운을 남기는 것이 특징이다.

한편, 페리에 주에는 ‘페리에 주에 블랑 드 블랑’ 론칭을 기념하여 ‘피에르 가니에르 서울’에서 페리에 주에 셀러 마스터와 함께하는 갈라 디너를 진행한다. 그리고 이후에는 레스토랑 ‘묘미’를 비롯한 서울의 여러 하이엔드 레스토랑에서 ‘페리에 주에 블랑 드 블랑’ 페어링 세션을 진행할 예정이다.

하이엔드 레스토랑 외에도 ‘페리에 주에 블랑 드 블랑’과 ‘페리에 주에 벨에포크 블랑 드 블랑 2012’는 4월 29일부터 더 현대 서울에서 열리는 페리에 주에 팝업 스토어를 비롯해 다양한 유통 채널을 통해 판매된다.

 

[저작권자ⓒ 쿡앤셰프(Cook&Chef).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플로리다
  • 한호전
  • 구르메
  • 치즈닷컴
  • 하이드로프라스크
뉴스댓글 >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