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환경컵 큐피드 사용 캠페인’ 참여 카페 꾸준히 증가

- 지난 2월 캠페인 시작, 7일까지 카페 37개소에서 ‘큐피드’사용
마종수 기자 | cooknchefnews@naver.com | 입력 2021-05-10 19:31:51
  • 글자크기
  • -
  • +
  • 인쇄

[Cook&Chef 마종수 기자] 수원시가 전개하는 ‘수원 환경컵 큐피드(Cupid) 사용 캠페인’에 참여하는 카페가 37개소로 늘어났다. 수원시가 일회용컵 사용을 줄이기 위해 2월 24일 시작한 ‘수원 환경컵 큐피드 사용 캠페인’은 카페에서 음료를 포장구매할 때 일회용컵 대신 수원시가 제작한 다회용 텀블러(스테인리스 재질)를 사용하는 것이다.

캠페인을 시작할 때 행궁동·인계동·4개 구청 주변 카페 28개소가 참여했는데, 5월 7일 현재 캠페인 참여 카페가 37개소로 늘었다. 수원시는 큐피드 환경컵 1만 1200개를 제작해 지난 7일까지 4568개를 카페에 배부했다.

캠페인 참여 카페에서는 음료를 포장 구매 손님에게 환경컵 큐피드를 안내하고, 사용을 원하는 손님에게 1000원에 큐피드를 판매한다. 큐피드를 들고, 수원화성·화성행궁을 방문하면 올해까지 무료로 입장할 수 있다. 수원 환경컵 큐피드는 ‘그린디자이너’ 윤호섭 국민대 명예교수가 디자인 개발에 참여해 만든 텀블러로, 용량은 450㎖이다. ‘큐피드(Cupid)’는 ‘Cup’(컵)과 ‘Identity’(독자성)를 조합해 만든 이름이다.

수원시는 직원들에게 큐피드 사용을 적극적으로 권고하고 있다. 지난 3~7일에는 청소자원과 직원들이 점심시간에 시청 본관 입구와 별관 로비에서 ‘수원 환경컵 큐피드 사용 캠페인’을 하며 직원들에게 “일회용컵 없는 청사를 만들자”며 “일회용품 줄이기에 동참해 달라”고 요청했다.

수원시 청소자원과 관계자는 “우리의 작은 실천이 일회용품을 줄이고, 환경을 보호하는 데 큰 도움이 된다”며 “조금 불편하더라도 수원 환경컵 큐피드를 적극적으로 사용해 달라”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쿡앤셰프(Cook&Chef).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한호전
  • 구르메
  • 풍안
  • 플로기다3
  • ns홈쇼핑
  • 라치과
  • 테드베이커
  • 보해양조
  • 한주소금
  • 황실유기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헤드라인HEAD LINE

  • 플로리다1_300
  • 플로리다3_300
  • 플로리다2_300
  • 스위스밀리터리
  • 캐터필라라이트
  • 캐터필라라이트2
  • 캐터필라
  • 캐터필라2
  • 케네스콜
  • 테드베이커
  • 테드베이커2
  • 테드베이커3

많이본 기사

  • 플로리다1_160
  • 플로리다2_160
  • 플로리다3_1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