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BA News> PBA, 투어 규정 일부 변경, ‘세트제 늘리고 승부치기 도입’

15일부터 8일간 고양 빛마루방송센터서 ‘TS샴푸 챔피언십’
128강 4전3선승… 동률시 승부치기…뱅킹 승부 중요도↑
PBA 4강전 5전3선승→7전4선승, LPBA도 결승전 7전4선승제로
마종수 기자 | cooknchefnews@naver.com | 입력 2021-09-13 19:23:57
  • 글자크기
  • -
  • +
  • 인쇄

[Cook&Chef 김철호 기자] PBA 개인투어에 ‘승부치기’가 도입된다. PBA 4강전 및 LPBA 결승전은 경기 수가 늘어난다. PBA(프로당구협회·총재 김영수)는 13일 일부 변경된 PBA투어 규정을 발표했다. 변경된 규정은 오는 15일 경기도 고양시 빛마루방송센터에서 열리는 ‘TS샴푸 PBA-LPBA 챔피언십’부터 적용된다.

먼저 남자부 PBA투어 첫 경기인 128강은 기존 3전2선승(15-15-11)에서 4전3선승으로 변경된다. 세트스코어 2:2 동률일 경우에는 승부치기로 승패를 가린다. PBA는 “3전 2선승제의 경기 시간이 다소 짧다는 의견을 수렴, 예선 경기에 나서는 선수들의 경기 적응 시간 및 기회를 늘리는 효과와 승부치기로 인한 흥미요소가 더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승부치기의 공격 순서는 경기에 앞서 선공을 결정하는 ‘뱅킹’에서 승리한 선수가 선택할 수 있다. 이로써 초구 포메이션의 난이도에 따라 선공을 먼저 결정할 수도, 후공을 선택할 수도 있게 됐다. 승부치기는 선공 선수가 득점이 끝날 때까지 이어지며, 선공 선수의 득점 실패 포메이션 그대로 후공 선수가 득점을 이어가는 방식으로 승부를 가른다. 이에 따라 뱅킹 승부의 중요성이 더욱 부각될 전망이다.

또한 남자 4강전 경기를 기존 5전 3선승제에서 7전 4선승제로 확대한다. 결승전은 종전과 같은 7전 4선승제다. 여자부인 LPBA투어 결선 라운드도 세트 수를 확대키로 했다. 4강전은 기존 3전 2선승제에서 5전 3선승제로, 결승전은 5전 3선승제에서 7전 4선승제로 확대 시행키로 했다.

 

[저작권자ⓒ 쿡앤셰프(Cook&Chef).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하이드로 프라스크
  • 한호전
  • 구르메
  • 풍안
  • 플로기다3
  • ns홈쇼핑
  • 라치과
  • 테드베이커
  • 보해양조
  • 한주소금
  • 황실유기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헤드라인HEAD LINE

  • 스위스밀리터리
  • 캐터필라라이트
  • 캐터필라라이트2
  • 캐터필라
  • 캐터필라2
  • 케네스콜
  • 테드베이커
  • 테드베이커2
  • 테드베이커3

많이본 기사

  • 이유식
  • 이유식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