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 꼬르동 블루-숙명 아카데미 / .‘味(맛), 그림과 문헌으로 보는 프랑스 미식 문화사’ 미식 인문학 강의

- 프랑스의 미식 문화와 역사를 예술 작품과 문헌을 통해 다각적으로 이해
- 중세시대 프랑스 요리책부터 프랑스 식문화에 대해 기술한 다양한 문헌 고찰
- 중세시대 최초의 요리서, 타유방의 요리서부터 현대 프랑스 요리까지의 변천사 강의
백경석 기자 | goodhelper3@naver.com | 입력 2018-09-29 22:43:31
  • 글자크기
  • -
  • +
  • 인쇄

10월 13일부터 11월 3일까지 매주 토요일 한 달간, 숙명여자대학교(총장 강정애) 부설 프랑스 요리·제과·제빵 교육 기관인 르 꼬르동 블루-숙명 아카데미는 미식 인문학 강의를 진행한다. 프랑스 음식문화 연구자와 예술사학자의 협업으로 탄생한 프랑스 미식문화와 맛 이야기프랑스 예술작품을 감상하며 프랑스 미식문화사를 따라가는 흥미로운 여정이다.

writer _ 백경석 기자

 

르 꼬르동 블루-숙명 아카데미

 

그림과 문헌으로 찾아보는 프랑스 미식문화와 맛

‘味(맛), 그림과 문헌으로 보는 프랑스 미식 문화사’ 진행

 

‘味(맛), 그림과 문헌으로 보는 프랑스 미식 문화사'라는 주제 아래, 프랑스 음식문화연구자와 프랑스 예술사학자와의 협업으로 컨텐츠를 기획한 이번 미식 인문학 강의는 미식과 예술의 나라, 프랑스의 미식 문화와 역사를 예술 작품과 문헌을 통해 다각적으로 이해 할 수 있도록 구성하였다. 풍부한 시각적 자료가 주가 되는 강연인 만큼 딱딱하지 않고 흥미롭게 컨텐츠를 풀어나가는 것이 특징이다.

 

중세부터 오늘날에 이르기까지의 프랑스 미술 작품 곳곳에 남아 있는 식문화를 발견하고, 현재와 같이 발전하게 된 사회적 배경도 함께 알아볼 예정이다. 또한 중세시대 프랑스 요리책부터 프랑스 식문화에 대해 기술한 다양한 문헌을 함께 살펴봄으로써, 각 시대의 미각적 기호와 형성 과정을 함께 알아본다.

중세시대부터 전해오던 프랑스 조리기술이 현대에서는 어떻게 구현되고 있는지, 이러한 기술이 발전하게 된 과학적인 배경은 무엇인지도 알아보는 알찬 강의가 될 것으로 예상한다.

 

첫 강의는 ‘프랑스 味術史(미술사)’라는 제목으로 프랑스 예술사학자 박재연 박사와 ‘타유방의 요리서’를 국문으로 번역한 프랑스 음식문화연구가 황종욱 선생이 문을 연다. 중세부터 현대에 이르기까지 많은 예술작품을 살펴보며 식문화의 변화와 발전상, 특징을 시각적으로 확인하며 알아보는 시간을 갖는다.

 

이어 ‘화가의 식탁’이라는 주제 아래, 인상주의 그림으로 만나는 근대 식탁의 풍경을 발견하는 시간을 가진다. 프랑스 미식문화가 근간을 갖추게 된 중요한 시기의 사회적 맥락도 함께 알아보게 된다. 프랑스 미식문화가 어떻게 한국에 들어오게 되었는지 문헌과 그림을 통해 알아본다. 이는 우리의 현대 식문화의 중요한 배경이 될 것이다.

 

마지막으로 중세시대 최초의 요리서, 타유방의 요리서부터 현대 프랑스 요리까지의 변천사를 되짚어 보는 수업으로 마무리한다.이번 프로젝트를 기획한 르 꼬르동 블루-숙명 아카데미 김지형 총괄 매니저는 “단순한 사료 나열을 지양하고, 사실과 역사적 자료에 기반하여 이해하기 쉽게 입체적으로 미식의 역사를 보여드리고 싶다. 거시적인 관점에서 프랑스 미식문화를 통찰하는 데 큰 도움이 될 수 있는 강의다. 풍부한 시각적 자료와 강연자의 지식의 깊이가 더해져 프랑스 미식문화에 대해 관심이 있는 일반인, 서양 문화의 역사와 정치에 관심이 있는 분들에게도 흥미로운 교양 강연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르 꼬르동 블루-숙명 아카데미는 외식업계 종사자, 특히 서양 요리를 공부하는 학생들이라면 서양 요리와 문화의 기본을 꿰뚫는 흥미로운 강연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한편 강의 등록 문의는 르 꼬르동 블루-숙명 아카데미로 유선 문의하거나, 르 꼬르동 블루의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 신청이 가능하다.


르 꼬르동 블루-숙명 아카데미 개요
- 1895년 10월 15일 프랑스 파리에서 첫 요리 시연수업을 진행하며 공식적으로 개원. 

- 전 세계 28개국 56개의 캠퍼스를 운영하며 매년 2만2000명 이상의 외식산업 전문가 양성.  

- 현재 3500여명으로 추산되는  많은 동문들이 국내 외식산업과 음식문화를 이끌며 활발히 활동.

[Cook&Chef 백경석 기자] 

[저작권자ⓒ 쿡앤셰프(Cook&Chef).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스마일리
  • 정림
  • 일피노
  • 라치과
  • 청담한의원
  • 유니레버
  • 한주소금
  • 한호전
  • 보브데니치아
  • 현대그린푸드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