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례 산수유 마을 / 붉게 물든 산수유 수확 한창

- 열매가 튼실한 11월 중순이 수확의 절정기
조용수 기자 | philos56@naver.com | 입력 2018-11-12 21:53:15
  • 글자크기
  • -
  • +
  • 인쇄

전남 구례군 산동면 일원에 산수유 열매가 알알이 보석처럼 매달려 지나가는 가을을 붉게 물들이고 있다.

writer _조용수 기자

 

Food News / 구례군


붉게 물든  산수유 수확 한창 

구례 산수유 마을  

산수유는 첫서리가 내리는 11월 초순부터 눈이 내리는 12월 초순까지 수확하고 있으며 열매가 튼실한 11월 중순이 수확의 절정기이다. 특히 올해엔 산수유가 대풍작으로 수확하는 농민들의 얼굴이 밝다.

산수유나무는 구례군 전역에 278㏊ 면적이 식재돼 있고 특히 밤낮의 기온 차가 많은 산동면과 용방면에 집중적으로 분포돼 있으며 전국 산수유 생산량의 69%를 차지하고 있다. 또한 970여 농가에서 재배하며 건피 기준으로 연간 227톤을 생산해 45억여 원의 소득을 올리고 있다.

산수유 열매는 간·신장 보호, 원기회복, 혈액순환, 부인병 개선 등에 효능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2008년 농수산물품질관리법에 의거 지리적 표시 제15호(임산물)로 됐으며 2014년 6월엔 국가중요농업유산 제3호로 지정됐다. 한편 구례군은 2018년 7월 세계중요농업유산 자문위원회의 결과 등재 대상지로 선정됐기에 2019년도에 산수유농업의 세계농업유산 등재를 위해 혼신의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Cook&Chef 조용수 기자] 

[저작권자ⓒ 쿡앤셰프(Cook&Chef).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스마일리
  • 정림
  • 일피노
  • 라치과
  • 청담한의원
  • 유니레버
  • 한주소금
  • 한호전
  • 보브데니치아
  • 현대그린푸드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