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연합회, 소상공인 상점가 특별 무료 방역 실시

- 김임용 회장 직무대행, “소상공인 스스로 코로나 위기 극복 차원”
- 사랑의 열매 지원으로 전국 2,000여곳 무료 방역
- 매장당 10여회 이상의 집중 방역으로 소비자 안심도 제고 나서
신성식 기자 | cooknchefnews@naver.com | 입력 2020-10-08 20:46:06
  • 글자크기
  • -
  • +
  • 인쇄

[Cook&Chef 신성식 기자] 소상공인연합회(직무대행 김임용)는 코로나 19 대응을 위해 사랑의 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10월 8일부터 연말까지 소상공인 상점가 특별 방역을 실시한다. 이번 특별방역은 소상공인연합회가 신청받은 전국 소상공인 매장 2,000여곳을 대상으로 전문 방역 업체가 10여회 이상의 무료 집중 방역을 실시하게 되며, 유동인구가 많은 밀집 상가를 시작으로 방역 사각지대인 영세 골목상권에 이르기까지 집중 현장방역에 나서게 된다.

8일 서울 관악구 녹두거리에서는 이번 특별방역의 시작을 알리는 ‘녹두거리 특별 무료 방역 행사’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김임용 소상공인연합회장 직무대행을 비롯한 소상공인연합회 업종·지역 회장단과 예종석 사랑의 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등이 참석했다.

김임용 소상공인연합회장 직무대행은 “지금까지 소상공인들은 자기돈을 들여가며 매장의 총력 방역에 임해왔다”라고 밝히고, “자선단체인 사랑의 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소상공인연합회 지원에 나서 소상공인 매장 차단 방역의 새로운 기원이 열렸다”라고 이번 행사의 의의를 전했다.

김 대행은 “이번 방역은 일회적 행사가 아니라 한 매장당 10여차례에 달하는 집중 방역으로 소비자 안심도를 높이는 효과를 낳을 것”이라며, “정부와 지자체에만 방역을 맡기는 것이 아니라 소상공인 스스로 내 매장을 지키고 코로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차원“이라며 말했다.

예종석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 회장은 “코로나 19 사태로 많은 소상공인분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것은 모든 분들이 잘 알고 계실 것”이라고 말하고, “무료방역지원사업이 전국 소상공인분들이 지금 이 상황을 극복하는데 디딤돌이 될 것으로 생각하며, 다양한 소상공인 지원사업을 통해 어려움을 함께 해결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참석자들은 전문 방역업체와 함께 주변 상가를 돌며 직접 방역에 나서고 방역을 마친 매장에는 방역소독 완료 구역 홍보 포스터와 스티커를 부착했다. 소상공인연합회는 각 지역 연합회별로 지역 상점가 방역에 나서고 있으며, 이날부터 시작된 상점가 특별 무료 방역으로 국민들이 소상공인 매장을 더욱 안심하고 방문할 수 있도록 노력한다는 방침이다.

 

[저작권자ⓒ 쿡앤셰프(Cook&Chef).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한호전
  • ns홈쇼핑
  • 구르메
  • 한주소금
  • 라치과
  • 보해양조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헤드라인HEAD L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