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PBA NEWS> 당구여신 물리치고 월드참피언 십 우승 김세연선수 우승상금 1억 받아

_세트스코어 4대2로 역전 재역전
-최초 우승상금 1억원 받아
김철호 기자 | cooknchefnews@naver.com | 입력 2021-03-06 19:45:53
  • 글자크기
  • -
  • +
  • 인쇄

 

[Cook&Chef 김철호 기자]6일 광진구 그랜드워커힐호텔에서 열린 LPBA 월드참피언십 결승전 당구의 여신 김가영(신한금융투자)과 김세연의 경기. 김가영의 선구로 시작한 경기에서 12이닝 107로에서 마지막 샷을 뱅크샷으로 성공시키며 김세연이 한세트를 가져왔다. 2세트들어 뱅크샷으로 선구를 시작한 김세연이 8이닝때 8점에 묶여 있는 사이 810으로 앞서있던 김가영이 마지막샷을 뱅크샷으로 성공하며 2세트를 마무리 하고 세트스코어 11 동점을 만들었다.

3세트 4이닝에 김가영선수는 하이런 5점을 더해 92로 앞서나갔다. 9이닝 103으로 앞서 나가던 김가영이 옆돌리기 대회전으로 1점을 추가하며 113으로 승리 세트스코어 21로 역전하며 주도권을 잡기 시작했다. 4세트 14이닝 1010 동점상황에서 김가영의 옆돌리기 빠지면서 바로 김세연선수가 1점을 추가하며 세트스코어 22 동점을 만들었다

5세트는 114로 김세연선수 따내며 세트스코어 32로 앞서기 시작했다

6세트에 앞서가던 김가영선수가 후반 추격을 허용 하며 13이닝 119로 김세연선수가 세트스코어 42로 승리하며 첫 월드 참피언 십 왕좌를 차지했다.

 

▲ 우승순간 큐를 들어올리는 김세연선수
김세연선수는 2021TS샴프 LPBA 참피언 십 우승에 이어 2021SK렌터카 월드참피언 십에서 우승을 하며 우승상금 1억원의 주인공이 되었다.

16강부터 시작해 결승까지의 총 6경기 만에 1억원의 상금을 받은 김세연선수는 선택 받은 행운아였다. 우승소감에서는 당구 스승 김병호선수에게 감사하고 룸메이트인 강지은선수가 항상 격려의 말로 위로의 말을 해주어 감사하다고 전했다

 

▲ 김세연선수의 스승 김병호선수가 눈물을 흘리고 있다

[저작권자ⓒ 쿡앤셰프(Cook&Chef).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황실유기
  • 테드베이커
  • 플로리다1
  • 플로리다2
  • 한호전
  • ns홈쇼핑
  • 구르메
  • 한주소금
  • 라치과
  • 보해양조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헤드라인HEAD LINE

  • 플로리다1_300
  • 플로리다3_300
  • 플로리다2_300
  • 스위스밀리터리
  • 캐터필라라이트
  • 캐터필라라이트2
  • 캐터필라
  • 캐터필라2
  • 케네스콜
  • 테드베이커
  • 테드베이커2
  • 테드베이커3

많이본 기사

  • 플로리다1_160
  • 플로리다2_160
  • 플로리다3_1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