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솥도시락, 유엔 지속가능개발목표 정상회의 플랫폼 파트너로 소개

- 유엔 지속가능개발목표정상회의 SDGs 가속화행동 플랫폼에 파트너로 등재
- 국내 프랜차이즈 업계 최초, 유엔 파트너십 홈페이지에 이름 올려
마종수 기자 | majo4545@daum.net | 입력 2019-11-01 19:34:23
  • 글자크기
  • -
  • +
  • 인쇄

[Cook&Chef 마종수 기자]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도시락 전문점 프랜차이즈 기업인 한솥도시락의 ESG경영이 유엔 지속가능개발목표 정상회의(UN SDG SUMMIT) 지속가능개발목표 가속화 행동 플랫폼(SDG Acceleration Actions)에 소개됐다.

9월 24일, 25일 양일간 유엔 본부에서 개최된 유엔 지속가능개발목표 정상회의(SDG SUMMIT 2019)는 한·미·중정부 대표를 포함한 67개국 정상이 기조연설을 했고, 총 140개국 정부 대표가 참석하는 등 최대규모의 지속가능 정상급 회의였다.

특히 한미 정상이 기조연설을 한 74회 유엔 총회와 동시에 개최되며, 구글, MS(마이크로소프트), 링크드인, 딜로이트 등 세계적 기업들과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를 개최하는 GSMA(세계이동통신사업자연합회), 다보스 포럼을 개최하는 WEP(세계경제포럼) 등 글로벌 기업 회의기관도 부속 행사주최자로 대거 참석했다.

한솥도시락은 이번 정상회의 프로그램 중 UN지원SDGs협회가 등재한 ‘가속 행동 플랫폼(SDG Acceleration Aciton)’에 파트너로 참여했고, △환경보호 경영 △사회적 약자에 대한 지원 △빈곤 및 기아퇴치 노력 △친환경 용기개발 △공정무역을 통한 사회개발 등이 소개됐다.

이는 국내 프랜차이즈 업계 최초로 유엔 정상회의 파트너십 홈페이지에 이름을 올린 사례로, 홈페이지에는 ‘대표적인 도시락 기업 한솥이 사회에 많은 영향을 주고받은 식문화 기업이며, 지금까지 도시락 판매량은 지구 60바퀴를 감을 수 있는 6억 그릇에 이른다’는 점과 ‘한솥은 환경보호, 사회적 약자에 대한 지원, 빈곤 및 기아퇴치 노력, 친환경 포장용기개발, 공정무역을 통한 사회개발 활동으로 SDGs를 확산하고 있다’고 소개되었다.

앞서 한솥은 7월 뉴욕 유엔 본부에서 협회가 발표한 ‘전 세계에서 가장 지속가능한 브랜드 40’으로 선정된 바 있으며, 한솥의 주요 제품과 브로셔 등이 전시주제에 맞춰 지속가능모델로 본부 1층에 전시되기도 했다.

한솥 이영덕 회장은 “‘단 한 사람도 소외되지 않게(Leave no one behind)’라는 SDGs(지속가능한개발목표) 목표가 한솥의 ‘따끈한 도시락으로 지역사회에 공헌한다’는 경영이념과 뜻을 같이한다”며 “한솥은 국내를 뛰어넘어 글로벌 기업들과 함께 인류의 공생발전과 지구환경보호를 위해 더 많은 노력을 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쿡앤셰프(Cook&Chef).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일피노
  • 라치과
  • 청담한의원
  • 한주소금
  • 한호전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헤드라인HEAD L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