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리타, ‘이로운 코코넛 캠페인’ 진행

- G마켓에서 브리타 제품 구매 시 발달 장애인이 제작한 코코넛 설거지 바 증정

- 환경 보호에 기여하고 발달장애인의 자립 돕는 상생의 가치 알려
마종수 기자 | majo4545@daum.net | 입력 2019-11-04 19:26:17
  • 글자크기
  • -
  • +
  • 인쇄


[Cook&Chef 마종수 기자]50년 역사의 독일 정수기 브랜드 브리타 코리아가 천연 비누를 제작하는 발달장애인 벤처기업 ‘동구밭’과 손잡고 ‘이로운 코코넛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친환경 정수기로서 브리타의 특장점을 알리고 장애인의 자립을 돕기 위해 기획됐다. 브리타의 50년 기술이 집약된 ‘막스트라 플러스(Maxtra +) 필터’의 주성분이 코코넛 껍질로 만들어진 활성탄 이라는 점에 착안, G마켓을 통해 브리타 제품을 구매하는 고객에게 발달장애인이 직접 제작한 동구밭의 ‘천연 코코넛 설거지 바’를 증정한다.

‘동구밭’은 제품 생산에서 소비까지 환경에 해가 되는 것을 지양하고 더 나아가 발달장애인들의 지속 가능한 일자리 창출을 위해 노력한다. 이는 사람들에게 지속 가능하고 깨끗한 물을 마실 수 있는 방법을 제시하고, 환경과 사회에 기여하는 방법을 고민하는 브리타의 기업 윤리와 그 맥락을 같이한다.

브리타 막스트라 플러스 필터 1개는 전기가 필요 없는 자연 여과 방식을 통해 500ml 페트병 300개에 달하는 양인 150L의 물을 정수할 수 있다. 이에 브리타를 사용하는 것만으로도 탄소 배출량과 플라스틱 쓰레기를 줄여 환경 보호에 기여할 수 있음은 물론, 본 캠페인을 통해 발달장애인의 자립을 돕는 ‘모두에게 이로운’ 소비가 가능하다.

브리타 기술의 핵심인 ‘초정밀 입상 활성탄’은 천연 재료인 코코넛 껍질로 만들어 인체에 무해한 것은 물론, 브리타만의 특수 공정 기술을 적용해 표면적을 최대한 확보하여 필터의 성능을 극대화했다. 이는 축구장 6개 크기의 표면적에 해당하는 양으로 수백만 개의 미세한 구멍이 물의 맛과 향을 저하시키는 유기 물질 및 염소를 흡수한다. ‘이온 교환 펄 입자’는 노후된 파이프에서 생길 수 있는 구리와 납 등의 금속과 불순물을 줄여주어 맛있고 깨끗한 물을 제공한다.

브리타 코리아 관계자는 “코코넛이라는 친숙한 주제를 통해 저그 타입 정수기가 익숙하지 않은 국내 소비자에게 브리타의 기술력을 알리고, 브랜드가 추구하는 상생의 사회적 가치를 나누고자 이번 프로모션을 준비했다”며, “소비자들에게 맛있고 깨끗한 물을 제공하는 것은 물론 착한 소비를 고민하는 브랜드로써 앞으로도 더 많은 사회 환원 활동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로운 코코넛 캠페인’은 G마켓을 통해 브리타 제품 구매 시 참여 가능하며 4일부터 7일 간 진행된다.

글로벌 저그형 정수기 리딩 브랜드 브리타는 전기를 사용하지 않는 ‘자연 여과’ 정수 방식을 채택한 친환경 정수기다. 수돗물이 정수되는 과정을 눈으로 직접 확인할 수 있으며 세척과 필터 교체 모두 소비자가 직접 관리 가능하다. 마이크로 플로우(MicroFlow) 기술이 적용된 막스트라+ 필터를 통해 수돗물 속에 들어있는 구리와 납, 염소 등의 중금속, 미세플라스틱과 불순물을 안전하게 줄여주어 맛있고 깨끗한 물을 제공한다.

 

[저작권자ⓒ 쿡앤셰프(Cook&Chef).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일피노
  • 라치과
  • 청담한의원
  • 한주소금
  • 한호전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헤드라인HEAD L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