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쿡앤셰프〉달콤커피/모로코 프랜차이즈 카페시장 진출

-지성원 대표 “카사블랑카 1호점이어 로봇카페도 진출할 것”
마종수 기자 | majo4545@daum.net | 입력 2019-05-08 17:50:00
  • 글자크기
  • -
  • +
  • 인쇄


[Cook&Chef 마종수 기자]달콤커피가 모로코 프랜차이즈 카페시장에 진출한다.

다날의 프랜차이즈 커피전문 브랜드 달콤커피(대표 지성원)는 모로코 테스토르(TESTOR)사와 달콤커피 마스터프랜차이즈(Master franchise, 이하 MF) 계약을 체결하고, 싱가폴 창이공항에 매장을 오픈하는 등 글로벌 시장에서 무한질주를 이어가고 있다고 8일 전했다.

달콤커피 지성원 대표는 “모로코 테스토르와 MF계약을 체결하면서 대서양 연안의 항만도시 카사블랑카에 달콤커피 1호점을 준비하고 있다”며 “싱가폴 창이공항에도 벌써 4호점을 오픈하는 등 글로벌 카페 시장에서 달콤커피의 상승세가 이어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지대표는 “테스토르에서는 달콤커피 매장뿐만아니라 로봇카페 비트(b;eat)에도 관심이 높다”며 “모로코를 비롯한 지역 관광지와 공항 등 시그니처 스팟에 인공지능이 탑재된 로봇카페를 선보이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달콤커피와 MF 계약을 체결한 테스토르는 모로코 1호점 론칭에 앞서 현지 근무자들에 대해 달콤커피 본사에서 2주간의 연구개발 및 직무 연수를 받고, 현지에서 4주간 인테리어 및 운영 그리고 연구개발 분야를 추가로 교육받은 뒤 개점에 나설 예정이다. 또한 차별화된 달콤커피의 음료와 서비스, 그리고 공연 및 문화마케팅을 기반으로 현지 젊은층에 새로운 커피트렌드를 만들어나가면서 카사블랑카를 중심으로 매장을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한편, 달콤커피는 싱가폴 4호점을 포함 말레이시아에 10호점을 운영중이며 모로코 등 글로벌 시장으로 사업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저작권자ⓒ 쿡앤셰프(Cook&Chef).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일피노
  • 라치과
  • 청담한의원
  • 한주소금
  • 한호전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헤드라인HEAD LINE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