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쿡앤셰프.Festival News> 부산관광공사-부산탱고협동조합 / 외국인 탱고 마라톤 160명 유치

- 오는 20∼24일 5일간 부산에서 이색 마라톤 '부산 탱고 마라톤'이
이승렬 기자 | onair051@naver.com | 입력 2019-06-19 17:47:41
  • 글자크기
  • -
  • +
  • 인쇄

[Cook&Chef 이승렬 기자] 마라톤이라고 하면 운동화를 신고 뛰지만 부산 탱고 마라톤은 운동화 대신 탱고 슈즈를 신고 매일 10시간씩 5일 동안, 총 50시간을 아르헨티나 탱고를 추는 것으로, 지난 2017년을 시작으로 올해 3회를 맞이하며 매회 국내·외 탱고 애호가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부산관광공사(이하 공사)는 부산 탱고협동조합과 공동으로 해외 특수목적 관광객(SIT, Special Interest Tourist) 모집·유치한 결과 중국, 일본, 미국, 홍콩, 베트남, 싱가포르, 러시아 등 20개 국, 160명의 외국인 탱고 애호가들이 부산을 방문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는 외국인 참가자 비율이 지난해 대비 23% 증가한 수치이다.

올해 부산 탱고 마라톤은 해외 참가자를 포함해 약 300명 규모로 작년보다 50명 정도 확대된 규모이다. 외국인 참가자들은 부산탱고 마라톤 마지막 날인 24일 하루 동안 금정산성, 범어사 등 부산 대표 관광지를 다니며 부산의 이색관광지를 탐방한다. 금정산성 '막걸리 빚기' 체험 등 다채로운 체험행사도 진행된다.

이번 1일 투어를 통해 정열적인 탱고와 역동적인 도시, 해양의 도시인 부산의 매력을 생생히 느끼는 체험을 할 예정이다. 공사 관계자는 "부산에 탱고협동조합이 설립된 만큼 앞으로 열정 도시 부산의 관광·문화 확산 기대와 더불어 탱고 외에도 부산 민간 동호회의 해외 교류 활동을 발굴·연계해 특수목적 관광객을 유치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쿡앤셰프(Cook&Chef).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일피노
  • 라치과
  • 청담한의원
  • 한주소금
  • 한호전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헤드라인HEAD L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