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PBA NEWS> 마지막 샷을 뱅크으로 1,2세트 마무리한 김세연과 김가영

김철호 기자 | cooknchefnews@naver.com | 입력 2021-03-06 17:22:58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날카오룬 눈매로 샷을 준비하는 김세연선수(사진 =김철호기자)

[Cook&Chef 김철호 기자]6일 광진구 그랜드워커힐호텔에서 열린 LPBA 월드참피언십 결승전 당구의 여신 김가영(신한금융투자)과 김세연의 경기. 김가영의 선구로 시작한 경기에서 12이닝 107로에서 마지막 샷을 뱅크샷으로 성공시키며 김세연이 한세트를 가져왔다.

▲ 태극기에 새겨진 본인의 얼굴 앞에서 샷을 준비하는 김가영(사진=김철호기자)
2세트들어 뱅크샷으로 선구를 시작한 김세연이 8이닝때 8점에 묶여 있는 사이 810으로 앞서있던 김가영이 마지막샷을 뱅크샷으로 성공하며 2세트를 마무리 하고 세트스코어 11 동점을 만들었다.

 

[저작권자ⓒ 쿡앤셰프(Cook&Chef).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황실유기
  • 테드베이커
  • 플로리다1
  • 플로리다2
  • 한호전
  • ns홈쇼핑
  • 구르메
  • 한주소금
  • 라치과
  • 보해양조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헤드라인HEAD LINE

  • 플로리다1_300
  • 플로리다3_300
  • 플로리다2_300
  • 스위스밀리터리
  • 캐터필라라이트
  • 캐터필라라이트2
  • 캐터필라
  • 캐터필라2
  • 케네스콜
  • 테드베이커
  • 테드베이커2
  • 테드베이커3

많이본 기사

  • 플로리다1_160
  • 플로리다2_160
  • 플로리다3_1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