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od Column / 조리사 성공자격 기본 5원칙 : 조리는 마라톤 경기가 같다.

- 조리사가 새겨야 할 5가지 원칙으로 조급함보다는 넉넉한 인내를 통한 성공전략으로 쌓아야
- 점포 성공을 위한 5가지 조건, 사회의 경쟁에서 살아남기 위한 전략 전술
백경석 기자 | goodhelper3@naver.com | 입력 2018-09-17 17:16:19
  • 글자크기
  • -
  • +
  • 인쇄

나의 브랜드는 과연 무엇일까?  자신만의 브랜드를 만들기 위하여 사람들은 오늘도 열심히 땀을 흘린다. 120여 대학에서 내일의 셰프를 꿈꾸며 최선을 다하시는 학생들이 있기에 조리 분야의 전망은 더 밝을 수밖에 없다. 하지만 그렇게 하고 싶어 조리를 선택했건만 많은 젊은이들이 자신이 선택한 길을 가지 않고 중도에 포기하곤 한다. 학생들은 조리를 향한 걸음을 마치 100m 달리기 하듯 여긴다. 당연히 쉽게 지칠 수밖에 없다. 과연 조리를 어떤 대상으로 바라보아야 하는가.
writer _강병남 혜전대 교수(전. 사단법인 조리학회장)

 

Food Column 

 

'조리'는 마라톤 경주와 같다

조리사  성공자격 기본 5원칙

 

 

경주호텔학교 시절 여름방학 하계실습을 마치고 각자 발표의 시간이 있었다. 그 자리에서 이런 이야기를 했다. ‘조리는 나의 직업임과 동시에 사랑의 대상이다’라고. 조리라는 것은 정말 힘들고 어려운 대상이다. 그렇기 때문에 사랑의 대상일 수밖에 없는 것이다. 편견을 조금 더해 예를 들어 말하자면 이렇다.

사랑하는 상대가 너무 쉽게 다가온다면 쉽게 식상하기 마련 아닌가? 마찬가지로 조리는 100m 가 아닌 마라톤 경기와 같다. 때문에 가능하다면 기본기부터 차근차근 준비하는 것이 좋다. 그것이 가장 빠른 길이다. 그리고 여기에 나의 아름다운 삶을 입혀보는 것이다. 그렇게만 된다면 얼마나 아름답고 멋진 직업인가?


조리사가 새겨야 할 5가지 원칙 
첫째. 시간과 물질을 어떻게 사용하고 있는가?
지금 보내고 있는 시간과 물질들에 의해 우리의 미래가 결정된다.
둘째. 어떤 책을 읽고 있는가?
정보를 신속하고 정확하게 이용할 수 있는 독서는 자신의 가치를 실행하는 좋은 방법이 다.
셋째. 나의 가치를 위해 얼마나 깊이 생각하고 있는가?
내가 알고 깨달은 지적인 내용들이 삶 속에 깊이 녹아들기 위해서는 사고하는 훈련이 필 요하다.
넷째. 얼마나 육체를 관리하고 있는가?
가치 있는 일들은 결국 우리의 몸을 이용한 외적인 활동을 통해 가시화된다.
다섯째. 함께 일할 동지가 있는가? 


우리는 흔히 10년이 1년 같다고 한다. 그런데 시대가 변하여 이제는 10년이 하루 같다고 한다. 21세기에 조리 분야로 성공하려면 미래의 변화추이를 예측하고 철저하게 준비해야만 한다.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에 성공을 했거나 할 식당들의 핵심적인 성공요소들은 각각 다를 것이다. 성공적인 경영은 구성원과 조직이 현재의 트렌드를 제대로 읽고, 또 그에 따른 정교한 지식들을 얼마만큼 습득하는가에 달려 있다. 그리고 성공하는 조리인은 새롭게 목표를 설정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점포 성공을 위한 5가지 조건  .
1. 목표(Motivated). 확실한 목표가 있어야 동기부여가 된다.
2. 부지런함 (diligent). 남보다 많이 생각하고 많이 일하고 더 많이 노력해야 한다.
3. 반성(regrettable). 잘못한 것을 스스로 인정하여 고쳐나갈 줄 알아야 발전이 있다.
4. 메모(Making notes). 새로운 정보, 아이디어, 타인의 장점들은 수시로 기록한다.
5. 실천(Practice). 아무리 좋은 아이디어도 실행에 옮기지 않으면 단지 아이디어일 뿐이다.

사회의 경쟁에서 살아남기 위한 전략 전술도 필요하다. 대부분의 창업자들이 잘못 인식하고 있는 것은 저렴한 가격에 뛰어난 맛이면 성공할 것이라 믿음이다. 그래서 원칙 없이 비용을 줄이고, 때로는 식재료의 질을 떨어뜨리기도 한다. 이는 고객을 고려치 않은 비용절감을 위한 발상이고, 결국 경쟁력을 잃게 만든다. 당연히 문을 닫는 사태를 피할 수 없는 것이다.

 

고객은 가격이 저렴한 것만을 원하지 않는다. 전문적으로 맛을 내는 식당을 선호한다. 많은 전문가들의 의견을 종합해보면 주인의 노력 여하에 성패가 달려 있다. 준비하고 계획하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 알 수 있다. 계절에 맞는 메뉴를 접목하는 것도 바람직하다 경쟁점포보다 한발 앞선 계획과 실천이 성공의 열쇄인 것이다. 지금 우리점포에 대하여 매뉴얼은 가지고 있는지, 새로운 계절메뉴는 무엇을 준비하고 있는지 등 스스로 확인하고 정리할 필요가 있다. 성공하는 조리의 길을 위한 원칙과 조건을 확인하는 일이 필요해 보인다.

[정리 : Cook&Chef 백경석 기자] 

[저작권자ⓒ 쿡앤셰프(Cook&Chef).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스마일리
  • 정림
  • 일피노
  • 라치과
  • 청담한의원
  • 유니레버
  • 한주소금
  • 한호전
  • 보브데니치아
  • 현대그린푸드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