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BA-LPBA NEWS> 프로당구 8강전 신예 돌풍

8강전 정호석에 이어 정성윤도 강민구 누르며 준결승 진출
김철호 기자 | cooknchefnews@naver.com | 입력 2020-07-09 15:23:37
  • 글자크기
  • -
  • +
  • 인쇄

 

▲준결승 진출이 확정 된 후 환호하는 정성윤선수

 

[Cook&Chef 김철호 기자] 2020PBA 프로 당구 1차투어가 열리고 있는 서울 광진구 워커힐호텔에서 3일째 남자부 8강전 두번째 경기에서 금년도 큐스쿨을 3위로 통과한 정성윤선수가 강민구 선수를 상대로 31로 역전승. 두 번째 4강 진출자가 되었다. 3세트에서는 강민구 선수를 0점으로 묶으며 150으로 완승을 거두며 세트를 따내었다. 이번 개막전에는 남녀 선수들이 새로운 얼굴로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 정선윤선수가 8강전에서 당구대에 엎디어 볼을 조준하고 있다

 

▲ 정성윤선수가 강호 강민구를 맞아 우세한 경기를 펼치며 3대1로 역전승

▲ 경기가 끝나후 강민구 선수와 축하 포옹을 하는 정성윤선수
 
 

[저작권자ⓒ 쿡앤셰프(Cook&Chef).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보해양조
  • SCIA
  • 소상공인
  • 일피노
  • 한주소금
  • 라치과
  • 한호전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헤드라인HEAD LINE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