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 농식품수출업체 대상 환변동보험 지원

- “환율 변동 걱정없이 농식품 수출하세요!”
신성식 기자 | cooknchefnews@naver.com | 입력 2020-03-24 13:27:33
  • 글자크기
  • -
  • +
  • 인쇄

[Cook&Chef 신성식 기자]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농식품 수출여건 악화와 환율 변동성 확대로 이중고를 겪고 있는 중소 수출업체들을 대상으로 한 환변동보험이 주목받고 있다.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코로나19의 세계적 확산에 따른 농축산식품 수출업체들의 손실 최소화를 위해‘한국무역보험공사 환변동보험’을 적극 지원하고 나섰다.

환변동보험은 수출기업이 환율변동으로 인해 입게 되는 손실은 보상하고 이익은 환수하는 보험으로, aT는 올해 세계경제의 장기침체와 환율시장에서의 변동성 심화로 자칫 농식품 수출업체들이 수출을 포기하는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환변동보험 가입을 적극 유도하는 한편, 수출업체들의 부담을 다소나마 줄여 농식품 수출활성화를 이어 나갈 계획이다.

올해 지원하는 환변동보험 상품은 일반선물환. 범위선물환. 부분보장 옵션형, 완전보장 옵션형으로 구분되며, 중소‧중견 농축산식품 수출업체는 연간 최대 4천만원 한도 내에서 가입보험료의 95%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신현곤 aT 식품수출이사는“예기치 않은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생산농가와 농식품 수출기업들을 돕기 위해 여러 수출지원사업들을 시행하고 있다”며, “글로벌 금융시장의 불안정성이 확대되고 있는 요즘 환변동보험을 통해 수출업체들이 안정적으로 수출을 확대해 나가는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쿡앤셰프(Cook&Chef).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보해양조
  • SCIA
  • 소상공인
  • 일피노
  • 한주소금
  • 라치과
  • 한호전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헤드라인HEAD LINE